광고
이용안내무료기사정부뉴스지자체뉴스건축업계뉴스자재업계뉴스업체정보자재정보건축DB조경뉴스
전체기사 사설 알립니다 뉴스 인사이드 김중배칼럼 발행인초청인터뷰 기획과 분석 기획취재 화제 오피니언 포토뉴스 신제품정보 사람과 사람들 단체뉴스 학교뉴스 공모전뉴스 전시회뉴스 행사소식 세미나뉴스 건설뉴스 인테리어뉴스 전기뉴스 조명뉴스 소방뉴스 조경뉴스 공공디자인뉴스 도시경관뉴스 법률뉴스 정책뉴스 인증뉴스 중소기업뉴스 소비자정보 건축가 초대석 프로젝트 조명디자인 기자수첩 해외뉴스 전국뉴스 신간안내
편집  2021.01.22 [06:00]
HOME > 사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설
‘한국조명발전연구소’는 왜 필요한가?
한국건축신문 기사입력  2021/06/08 [13:00]

 

근대 문명의 상징인 ‘전기조명의 역사’가 한국에서 시작된 것은 1887년 3월 6일이다. 이 날 저녁 경복궁 내 건청궁 마당에서 한국 최초로 토머스 에디슨의 백열전구가 점등됐다


그 때로부터 134년이 흐른 지금 한국의 조명은 산업과 문화 두 부문에 걸쳐 몰라보게 달라졌다. 산업적인 측면에서 보자면 2020년도 국내 조명시장의 규모는 2조원을 넘어섰을 것으로 추정된다. 문화적인 관점에서도 선진국과 거의 구별할 수 없을 만큼 사회와 생활 각 분야에서 조명이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그러나 이런 화려한 모습 뒤에는 한국 조명의 어두운 부분이 숨겨져 있다. 국내 조명산업은 1988년에 사상 최고의 수출액을 기록하면서 정점에 올랐으나 그 이후에는 국제시장에서의 경쟁력이 떨어져 지금은 인건비가 싼 중국에서 수입한 제품들에게 시장의 대부분을 잠식당한 상태이다.


그렇다면 한국 조명이 앞으로 풀어나가야 할 과제들은 무엇일까? 그것은 ①코로나19로부터의 탈출 및 코로나19 발생 이전 상태로의 회복 ②조명산업의 내실 강화 ③조명산업과 업계, 업체들의 경쟁력 강화 ④조명 각 부문의 선진화 달성 ⑤세계 조명 산업 및 문화 1등 국가 달성 등 5개로 정리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이런 과제와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먼저 적합한 환경과 여건, 시스템을 갖출 필요가 있다. 또한 이처럼 발전 방향을 잘 설정해서 실제로 추진하려면 우선 국내 조명산업과 문화가 나갈 발전방향과 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하는 조직이나 집단이 있어야 한다.


그런 역할을 담당할 조직이나 집단이 바로 이번에 ‘조인미디어그룹’에서 설립한 ‘한국조명발전연구소’라고 할 수 있다.


그동안 국내 조명업계에는 ‘한국조명기술연구원’이 있어서 기술 분야의 발전을 이끌어 왔다. 그러나 조명 정책, 조명 관련 제도, 조명산업에 필요한 인프라 구축, 고급 인력 양성, 소비자 교육과 같은 분야의 발전방안을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연구소는 아직까지 없었다.


이런 관점에서 볼 때, ‘한국조명발전연구소’가 앞으로 할 일은 결코 적지 않을 것으로 생각된다.

 

‘코로나19’상황이 계속되고, 국내 조명업계와 조명업체들이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한국 조명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들기 위해(Creating a better future for Korean lighting)’  출범한 ‘한국조명발전연구소’에 국내 조명업체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가 있기를 기대한다.

기사입력: 2021/06/08 [13:00]  최종편집: ⓒ architecturenews.kr
 
관련기사목록
[사설] 서울시의 ‘태양광 사업 사건’, 즉시 의법 처리하라 한국건축신문 2021/09/15/
[사설] 문제 많은 정부의 ‘5차 재난지원금’ 한국건축신문 2021/09/15/
[사설] ‘인터파크’와 ‘한샘’은 왜 회사를 매각하는 걸까? 한국건축신문 2021/07/21/
[사설] ‘최저임금 5.1% 인상’, 과연 적절한가? 한국건축신문 2021/07/21/
[사설] 사설 한국건축신문 2021/06/08/
[사설] 사설 한국건축신문 2021/06/08/
[사설] 새로 시행되는 ‘전기안전관리법’에 주목하자 한국건축신문 2021/04/27/
[사설] 정부는 ‘조명 특별법’도 제정해야 한다 한국건축신문 2021/04/27/
[사설] ‘신뢰’와 ‘직업윤리’가 무너진 나라 한국건축신문 2021/04/12/
[사설] ‘창사 32주년’을 맞이한 ‘조인미디어그룹’ 한국건축신문 2021/04/12/
[사설]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중소기업은 홀대하나? 한국건축신문 2021/03/11/
[사설] ‘월드라이팅뉴스’의 ‘재창간’에 부쳐 한국건축신문 2021/03/11/
[사설] 중소 제조업체에게도 ‘3차 긴급지원금’을 지급하자 한국건축신문 2021/01/11/
[사설] 한국 조명의 새 길, ‘선진화·대중화·세계화’ 한국건축신문 2021/01/11/
[사설] 국내 조명업체들, 규모와 매출을 더 키워야 한다 한국건축신문 2020/12/18/
[사설] 정부, 제발 ‘경제‘부터 살려라 한국건축신문 2020/12/18/
[사설] 조명산업도 ‘기본 인프라’가 있어야 발전한다 한국건축신문 2020/11/25/
[사설] 국내 조명업체들, ‘실적’을 올려야 생존이 가능하다 한국건축신문 2020/11/25/
[사설] 정부, 지원금 살포보다 경제 살리는 게 더 급하다 한국건축신문 2020/09/29/
[사설] 국민들을 위한 ‘조명환경 개선’에 앞장서자 한국건축신문 2020/09/08/
포토뉴스 신제품정보
호텔 말롯 로마
광고
광고
광고
“소비자들은 모르는 ‘LED조명기구’의 비밀을 공개한다” / 한국건축신문
경기도 광주시, 다목적체육관 ‘광주시민체육관’ 개관 / 한국건축신문
왜 조명기구는 ‘역률’이 좋은 제품을 사야 할까? / 한국건축신문
LED조명?OLED조명?QLED조명, 무엇이 같고 무엇이 다를까? / 한국건축신문
2019년 한국 조명산업과 조명시장 大전망 / 한국건축신문
소비자가 LED 조명기구를 살 때 꼭 확인해야 하는 '3대 포인트'는? / 한국건축신문
요즘 국내 조명업체들은 왜 어려운 것일까? / 한국건축신문
서울시 서초구, 신개념 복합문화공간 '양재도서관' 개관 / 한국건축신문
공간세라믹, 실내 인테리어 전용 점토벽돌 ‘일라이트 힐링 에코타일’ 개발 / 한국건축신문
경남 창원시 '용지호수 경관조명' 지역주민들에게 인기 / 한국건축신문
광고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한국건축신문ㅣ등록일 : 2009년 10월 14일ㅣ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88ㅣ창간일 : 2010년 12월 20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조인미디어그룹, 한국건축신문ㅣAll rights reserved.